홍보센터
언론보도
국내 유일의 합법 스포츠베팅 인터넷 발매사이트 ‘베트맨’ 시선
2019-07-23

국내 유일의 합법 스포츠베팅 인터넷 발매사이트 ‘베트맨’ 시선







해외에 서버를 둔 채 인터넷과 모바일 등을 중심으로 한 불법스포츠도박이 성행하고 있는 가운데, 건전한 구매 환경을 만들고 즐거운 레저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한 국내 유일의 합법 스포츠베팅 인터넷 발매사이트 ‘베트맨’의 다양한 노력이 시선을 모으고 있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가 운영하고 있는 ‘베트맨’은 과몰입을 방지하기 위해 1일 6회차까지 구매가 가능하며, 구매금액은 회차당 1인 5만 원으로 제한하고 있다. 현장 판매점의 경우 1회차 당 10만 원까지 구매가 가능하다.


또한 국가의 정책에 의해 운영되고 있는 ‘베트맨’은 철저한 본인인증시스템을 통해 만19세 미만의 청소년은 회원가입 자체가 불가능하며, 한도가 없는 무분별한 판매로 개인의 파산과 중독 등 각종 사회문제를 일으키고, 개인정보 유출에 대한 제재 또한 기대할 수 없는 불법스포츠도박과는 다르게 책임 있는 운영으로 고객들에게 신뢰를 준다.


‘베트맨’은 셀프 진단평가와 건전구매 캠페인, 셀프 구매계획 등 스스로 본인의 구매 경향을 알아보고 조절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통해 건전화에도 앞장서고 있다.


특히 스포츠베팅이 단순히 도박이 아니라, 스포츠를 통해 즐거움을 얻을 수 있는 스포츠레저게임임을 확실히 각인시키기 위해 제공하고 있는 다양한 스포츠 관련 이벤트도 재미를 선사한다.


최근 젊은 층을 위주로 많은 인기를 모으고 있는 프로그램은 지난 4월부터 5월까지 진행돼 무려 4만 1천110건의 조회수를 올린 ‘당신의 스포츠, 스포츠 셀럽이 함께합니다’와 같은 참여형 이벤트다.


테니스와 배드민턴, 펜싱, 윈드서핑, 크로스핏 등 다양한 스포츠종목의 레전드 선수를 초빙해 원데이 클래스 체험의 기회를 선사, 스포츠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대한민국 생활체육 인프라 확대에 큰 기여를 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케이토토 관계자는 “‘베트맨’을 통해 스포츠팬들에게 즐거움을 주는 동시에 무엇보다 법령을 준수하며 건강한 스포츠레저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면서 “불법사이트를 외면하고 합법 사업인 베트맨을 이용한다면 불법스포츠도박 근절에도 큰 힘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재민기자

출처 : 경기일보(http://www.kyeonggi.com)

(주)케이토토 ㅣ 대표자명 김철수 ㅣ 사업자등록번호 105-88-04838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산로 34 (상암동, 디지털큐브 10층)